Album.

GONIA(고니아) 는 2007 년에 결성된 기타 트리오 재즈 밴드로 “Quiet time” 앨범을 시작으로 지금까지 활동을 이어오고 있으며,새롭게 영입한 J6zz Drummer 현정훈의 합류로 더욱 풍성해진 사운드와 탄탄한 연주력을 기반으로 고니아만의 음악적 색깔을 한층 더해가고 있습니다. 

고니아는 기타 선율 중심의 일반적인 기타 트리오가 아니라, 자연스러움 그 자체인 기타의 사운드에 현란함과 깊이를 더해주는 베이스의 리듬이 드럼과 절묘하게 어우러지는 밴드로세 명의 뮤지션의 생각과 음악에 대한 철학이 고스란히 녹아 있어 조화 속에서도 각자의 색깔을 분명하게 드러냅니다

'Compassion'은 2015년에 발표된 세번째 앨범으로 풍부한 사운드와 편안하고 감성을 자극하는 연주, 그리고 깊이 있는 음악적 성숙도를 느낄 수 있는 곡들로 꽉 채워져 고니아만의 색깔을 잘 녹였냈다는 평을 받고 있다.

 

앨범명이자 타이틀 곡인 'Compassion'을 비롯하여 'Fellow Worker', 'Not  Special', 'Courageous', 'Amazing Grace' 등 총 5곡으로 구성되어 있다.

'The Journey Of Gonia'는 'Quiet Time' 앨범 이후 거의 5년 만에 새롭게 선보인 디지털 미니앨범으로 총 4곡이 수록되어 있다.

이번 앨범은 듣기 편한 멜로디와 사운드를 통해 대중에게 좀 더 편안하고 쉽게 다가갈 수 있는 재즈곡들로 채워져 있어 듣는 이로 하여금 마음에 편안함과 따뜻함을 느끼게 해준다.

'Quiet Time'은 STUDIO LIVE 앨범으로 만들어, 실제 LIVE 연주를 연상케 하는 연주들로 가득 채워져 있다. 대부분 앨범을 각 악기별, 파트별 녹음으로 제작하는데 반에, 'Quiet Time'앨범은 동시녹음으로 제작하여, 재즈의 즉흥 연주와 연주자들 간의 Inter Play를 최대한 살리려고 노력했다. 또한, 각 곡마다 성경속의 사건과 이야기를 배경으로 곡이 쓰여져 있어서, 듣는 이로 하여금 곡의 담긴 뜻을 쉽게 이해함은 물론 한편의 영화나 연극을 감상하는 듯 한 느낌을 받게 한다.